Our blog


2021년 7월 8일


KakaoTalk_20210708_121741931

할리우드 스타를 포함한 수십 명의 미국 상류층 학부모들과 스탠포드, 예일, UCLA 등의 명문대 운동 코치들이 연루된 미국 대학 입시 스캔들(Varsity Blues) 사건이 터진 지 벌써 2년이 지났다. 미 법무부의 감독아래 FBI가 진행한 입시 사기 수사로 기소된 사람들 중 44명은 징역형을 받았고 13명은 현재 재판을 기다리고 있다. 미국의 Varsity Blues 사건 후, 한국 역시 나라를 뒤흔든 대학 입시 스캔들이 있었고 이는 국내를 넘어 해외 언론보도로 이어졌다.

아이비리그 및 명문대학의 더욱 높아진 경쟁률 앞에서 부정직한 대학 입시 학원들은 어떤 방식으로든 기회를 점해야 한다는 논리로 학부모들의 불안한 감정을 이용해 상업화하고 있다. 이러한 블랙 옵션은, 연구 논문 및 에세이 콘테스트의 대필, 합법적인 단체가 아닌 거짓 어너소사이티, 위조된 자원봉사나 인턴십의 기록 등 다양한 형태를 취하고 있다. 한편, 미국 법무부는 교육과 입시관련 사기 혐의에 대해 누구나 익명으로 신고할 수 있도록 공개 이메일을 오픈하고 있다.

미국대학 원서 작성시 정보를 위조하는 것은 징역형을 받을만한 무거운 범죄에 해당한다. 대학 지원서의 허위 정보로 인한 엄청나면서도 일반적인 결과는 바로 입학 허가의 취소이다. Varsity Blues 이후 미국 대학들은 지원자가 제공한 정보에 대해 더욱 강력한 검증으로 대응하고 있다. 주로 대학원서 심사 때 실시하지만 재학생을 대상으로 범위를 넓혀가고 있으며 부정이 발견되면 퇴학 처분이 내려지고 있다. 심지어 졸업생들도 조사의 대상이 되었고 허위 정보가 발견되면 학위 취소로 이어진다.

예일대에 따르면, “정보가 지원자의 입시 결과에 미치는 영향이 클수록 감사를 받을 가능성이 높아지고, 학교 교사 및 카운슬러와의 소통, 소셜 미디어 및 웹사이트 등 공개적으로 접속 가능한 정보의 검색, 학생과 학교에 추가 자료와 기록을 요청하는 것을 확인 프로세스에 포함한다”고 발표하였다. 또한 “정보 감사는 기본적으로 추천서, 활동, 수상 기록, 학업과 관련된 모든 내용을 포함하며, 이에 국한되지 않는다”라고 정교하게 설명하고 있다.

Varsity Blues 스캔들에 대한 미국 대중의 분노는 미국사회의 근본적인 공정성에 대한 도덕적 성찰을 불러 일으키게 하였다. 이에 언론은 사실 확인에 전념하는 미국 대학들의 감사 과정을 면밀히 조사함으로써 대학들을 압박하였고, 결과적으로 미국 대학들은 엄격한 팩트 체크를 통해 사전 예방적인 과정으로 대응하고 있다.

정보 검증 절차에 대한 대학별 입학사정관들의 언급이다.
-캘리포니아 대학 (UC): 강화된 사실 확인 절차를 시행한 이후, 매년 100여건의 지원서가 검증 요청에 응하지 않아 취소되고 있다. 스포츠와 예술 분야의 특별한 재능에 대한 주장은 더욱 엄격한 조사를 받고, 개인 에세이의 내용을 포함한 입시생이 제공하는 모든 정보를 무작위로 확인하는 시스템 전반의 시행으로 범위를 넓혀가고 있다.
-펜실베니아 대학 (U Penn): 활동 참여 검증에 집중하며, 모든 지원자는 무작위로 추가 조사 대상이 될 수 있다. 또한 지원서와 교사 및 카운슬러 추천서를 포함한 기록을 대조한 후 불일치 사항이 발견되면 이 역시 조사 대상으로 분류된다.
-노스웨스턴 대학 (Northwestern): 무관용 원칙을 취하고 있으며 허위정보를 제출하면 입학이 취소되거나, 재학생일 경우 퇴학 처리로 이어진다.
-다트머스 대학 (Dartmouth): 다트머스의 검토 과정은 엄격하고 다면적이며 부정행위에 대한 모든 혐의에 대해 강력한 대응 및 조사에 철저히 임한다.

미국 명문대학은 입시에서 입학 시험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겠다며 결국 SAT Subject Test의 폐지를 이끌어 냈던 것과 같이, 강력한 목소리로 원서에서의 부정행위를 뿌리뽑기 위한 절차를 만들어가고 있다. 점점 더 낮아지는 미국 명문대 입학률 앞에서 유혹의 대상이 지름길 같아 보일 수 있지만 잘못된 선택은 학부모와 특히 학생에게 감당하기 어려운 결과를 초래할 수 있음을 기억하자. 미국 명문대학 입학을 향한 명확한 길은, 학생의 진정한 관심을 탐구하고 참여하며 쌓아가는 것에서 시작된다. 인생은 길며 오직 진실만 살아남는다는 것을 명심하고 정확한 지도로 자녀의 성공을 보장하도록 하자.

알렉스 민 원장(Alex Min) 원장
Apex Ivy – 에이펙스 아이비 컨설팅
문의 02-3444-6753~5, www.apexivy.net

Back to top